과꽃이 피었다

과꽃

지난 초여름 아내가 테라스 옆에 심은 과꽃이 만개했다. 방장산의 백선생에게서 모종 여섯 개를 얻어와 심었는데 한 그루가 살아남았다. 분홍빛 꽃이 진붉은 맨드라미 꽃 무리와도 잘 어울린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