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능이라는 이름의 게임(13): 집단지능과 블록체인(5)

비교적 단순한 기술적 요소인 메시 토폴로지(Mesh topology)부터 알아보자.

블록체인은 인터넷 위에서 운영되는 P2P 프로토콜(protocol)이다. P2P(Peer-to-peer) 네트워크는 인터넷 프로토콜(Internet Protocol, IP) 위에서 파일을 검색하고 공유하는 독자적인 프로토콜을 수행한다. P2P 소프트웨어를 설치한 컴퓨터들은 P2P 네트워크의 노드로써 클라이언트(client)도 되고 서버(server)도 된다. 아마도 가장 잘 알려진 P2P 네트워크는, 지금은 사라졌지만 MP3 파일 공유 사이트인 넵스터(Napster)일 것이다.

위 그림에서 보듯이 네트워크를 구성한 노드들(nodes)은 여러가지 방식–토폴로지(topology)라고 부름–으로 연결될 수 있다. 그 중에서 메시 토폴로지는 기본적으로 노드들이 다른 노드를 거치지 않고서도 서로 직접 연결될 수 있는, 소위 완전 접속망(fully-connected network)이다. 물론 부분적으로만 완전접속망인 메시 토폴로지도 있다(아래 그림 참조).

메시 토폴로지 방식의 P2P 프로토콜로서의 블록체인은 몇 가지 특성을 갖고 있다.

1) 블록체인은 분산 원장(ditributed ledger)이다. 거래와 원장에 대해 책임지는 통제나 권위 기구(노드)가 없으며, 모든 노드(참여자)들이 원장을 공유하고 그에 대한 책임을 나누어 갖는다.

2) 네트워크의 참여자는 누구나 네트워크에 존재하는 모든 데이터에 접근할 수 있다.

3) 각 노드는 다른 모든 노드들에게 방송(broadcast)이 가능하다. 네트워크 참여자는 누구나 거래 요청이 담긴 블록에 대해 검증 요구와 검증 결과를 참여자들 모두에게 즉각 알릴 수 있다.

4) 설령 일부 참여자(들)가 네트워크에서 탈퇴하거나 노드로서의 역할을 수행하지 못하더라도 네트워크는 정상적으로 가동된다.

5) 네트워크 참여자들이 데이터에 대해 집단적으로 동의–이 과정을 합의(consensus)라고 부름–해야 정당한 거래로 인정받을 수 있으며, 일단 합의를 거친 거래 기록(블록)은 변경될 수 없다.

한 마디로 메시 토폴로지 기반의 블록체인은 중앙집중적 통제를 대신해서 참여자 모두가 거래에 대한 권한과 책임을 나누어 갖겠다는 사상 그리고 중개자 없이도 신뢰할 수 있는 거래가 가능하다는 사상이 반영된 교환 네트워크이다. (2018-05-13)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